"제일기획, 일냈다!"…아·태 대표 광고제 심사위원 역대 최다 배출

인사이트사진 제공 = 제일기획 


제일기획, '스파이크스 아시아' 광고제서 역대 최다 규모 심사위원 배출 스파이크스 아시아, 아시아 태평양 지역서 최고 권위 자랑해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제일기획이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광고제에서 역대 최다 규모의 심사위원을 배출했다. 


17일 제일기획은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스파이크스 아시아(Spikes Asia) 광고제에서 역대 최다 규모의 심사위원을 배출했다고 밝혔다.


스파이크스 아시아 조직위는 올해 열리는 광고제에 제일기획 본사를 비롯해 중국, 홍콩 등 해외 네트워크에서 총 5명의 심사위원을 위촉했다. 


심사위원으로 발탁된 주인공은 조영민 제작 1그룹장(디자인/프린트/아웃도어 크래프트 부문), 재클린 정CD(필름 크래프트 부문, 글래스 부문), 빌 염 CD(이노베이션 부문), 중국 총괄 풀리 차우 CEO(크리에이티브 이펙티브니스 부문), 홍콩법인 폴 챈 CCO(아웃도어/라디오&오디오 부문)이다.


조영민 그룹장은 1998년 제일기획에 입사해 AE, 카피라이터, 마케팅 전략, 뉴미디어 기획, CD(Creative Director) 등 다양한 분야에서 경력을 쌓았으며 2018년부터 글로벌 광고 제작을 담당하는 제작1그룹장을 맡고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제일기획 


조영민 그룹장, 지난 2012년에 이어 스파이크스 아시아 심사위원 위촉 재클린 정, 지난해에 이어 아시아 심사위원으로 선정빌 염, 국제 광고제 수상 APAC 지역 '톱 100 크리에이티브' 선정 


필름 크래프트 부문과 글래스 부문 등 총 2개 부문 심사를 맡게 된 재클린 정 CD는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스파이크스 아시아 심사위원으로 선정됐다. 


재클린 정 CD는 삼성전자 론칭피플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진행된 룩앳미(Look at Me), 비피어리스(#BeFearless) 캠페인에 참여해 칸 라이언즈 등 유수의 광고제에서 다수의 수상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이노베이션 부문 심사위원으로 선정된 빌 염 CD는 유명 글로벌 광고회사를 거쳐 지난해 제일기획에 입사한 글로벌 광고 제작 전문가다.


국제 광고제 수상 실적 등 크리에이티브 역량을 인정받아 2017~18년 아시아태평양(APAC) 지역 톱 100 크리에이티브에 선정되기도 했다.


제일기획 중화권 네트워크에서도 2명의 심사위원을 배출했다. 중국 총괄의 풀리 차우 CEO는 마케팅 효과를 평가하는 크리에이티브 이펙티브니스 부문 심사위원으로 선정됐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제일기획


제일기획 중국 총괄 풀리 차우, 크리에이티브 이펙티브니스 부문 심사위원 선정 홍콩법인 CCO 폴 챈, 라디오&오디오 부문 심사위원으로 발탁 


풀리 차우 CEO는 중국 등 아시아 지역에서 30년 이상 활약한 광고 마케팅 전문가로 칸 라이언즈, 에피 어워드 등에서도 심사위원으로 활동했다.


홍콩법인의 폴 챈 CCO(Chief Creative Officer/크리에이티브 총괄)는 아웃도어, 라디오&오디오 부문 심사위원으로 발탁됐다. 


폴 챈 CCO는 다수의 캠페인으로 국제 광고제에서 상을 휩쓸며 올해 제일기획 홍콩법인이 런던 국제 광고제와 뉴욕 페스티벌에서 '올해의 아시아태평양 지역 광고대행사'에 선정되는 데 크게 기여했다.


한편 제일기획은 지난 2009년부터 올해까지 10년 연속 스파이크스 아시아 심사위원을 배출하는 기록을 세웠다.


심사위원 선정 기준에 개인의 역량이나 업적과 함께 소속 회사 및 국가별 광고제 수상 성과가 반영된다는 점에서 이번 결과는 제일기획이 최근 지속적으로 국제 광고제에서 우수한 수상 성과를 거둔 결과로 분석된다. 


올해로 10회째를 맞이하는 스파이크스 아시아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을 대표하는 광고제로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싱가포르 선텍시티에서 열릴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