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추억까지 살려주는 'H-리스토어' 캠페인 참가자 모집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에 담긴 추억까지 복원하는 'H-리스토어' 참가자 모집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현대자동차가 추억이 담긴 자동차를 있는 그대로 복원해주는 'H-리스토어' 캠페인을 진행한다.


17일 현대자동차는 우수한 정비 기술력을 기반으로 고객의 소중한 추억이 담긴 노후 차량의 내∙외장을 복원하고 정비해주는 'H-리스토어(Restore)' 캠페인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H-리스토어' 캠페인은 차주가 생업 종사와 경제적인 이유 등으로 차량에 난 흠집, 차량 노후화로 인한 흔적 등을 관리할 여유가 없다는 점에서 착안한 재능기부형 사회공헌 활동이다.


현대자동차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경제적 이유로 차량 교체와 수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고객의 사연 신청을 접수하여 사내 각 분야별 전문 정비사 20명으로 구성된 차량 복원 드림팀을 투입해 고객 차량 내·외장을 복원하고 정비해 전달할 계획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인사이트


출고 10년 된 차량까지 복구 비용 무상 지원, 복구 기간 새 차 지원까지 해준다


지난 1999년 1월 1일부터 2008년 12월 31일까지 출고(출고 후 10년~20년)된 차량 보유 고객은 누구나 9월 17일부터 30일까지 현대자동차 홈페이지를 통해 사연을 신청할 수 있다.


캠페인에는 2명을 선정해 고객에게 10월 중 개별 통보할 예정이다.


현대자동차는 H-리스토어 캠페인 대상으로 선정된 고객의 차량을 10월 중 인수받아 약 4주간 내·외장 복원 작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인사이트뉴스1


또 복원 기간 중 고객이 차량 부재에 따른 불편을 겪지 않도록 렌트 차량을 무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현대자동차가 보유한 최고의 정비 기술력을 바탕으로 새로운 형식의 고객 감동 캠페인을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방법을 통해 고객 신뢰에 대해 보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고객들에게 인생의 한 부분이었던 자동차와의 소중한 추억을 예술품으로 간직할 수 있게 한 '브릴리언트 메모리즈' 캠페인을 실시하는 등 고객에게 사랑받는 브랜드가 되기 위한 노력을 끊임없이 이어오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