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추석에는 자매마을 특산품과 함께"…삼성물산 '직거래 장터' 운영

인사이트사진제공 = 삼성물산


임직원 봉사단, 자매마을서 '일손돕기' 봉사활동 진행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삼성물산이 민족 고유 명절인 추석을 맞아 부문별로 자매결연을 맺은 마을과 함께 추석 직거래 장터를 운영하고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17일 삼성물산 건설부문은 지난 10일부터 건설·상사·리조트 부문의 자매마을 5곳에서 추천한 특산품 14가지를 판매하는 추석 직거래 장터를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상사부문은 11일부터 자매마을 농산물 9종을 판매했으며 14일까지 견본품 전시를 통해 임직원들이 질 좋은 농산품을 직접 확인하고 구매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


리조트부문 역시 지난 11일부터 자매마을인 홍천 바회마을 특산품인 감자와 더덕을 판매하는 등 지역 농수산품 살리기에 앞장서고 있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추석 직거래 장터는 자매마을 분들에게는 상품 판매량이 늘어서 좋고, 임직원들은 질 좋은 농산품을 믿고 구매할 수 있는 상생의 장"이라고 설명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삼성물산


이처럼 삼성물산 건설·상사·리조트 부문은 자매마을에서 생산되는 농산품 구입 뿐만 아니라 자매마을 봉사활동에도 앞장서고 있다.


건설부문은 지난 6월 충북 보은과 강원 홍천의 자매마을을 찾아 농가 일손을 돕고 마을 공원 조성활동을 실시했고 오는 11월에는 자매마을에서 구입한 김장재료로 김치담그기 봉사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다.


상사부문은 충북 진천군 백곡면 자매마을을 방문하여 농산품 수확, 농지 정리 등 농가 일을 돕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지난 3월부터 현재까지 총 5차례 봉사단이 방문했으며, 오는 10월과 11월에도 4차례 더 방문하여 일손을 도울 방침이다.


리조트부문은 홍천 자매마을 농번기와 수확기 일손돕기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으며, 김장 봉사활동에 쓰이는 배추와 무도 자매마을 제품으로 구입하고 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삼성물산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