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몰래 해온 직원들의 '네일아트 재능기부 봉사활동' 후원하기로 한 이투스교육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이투스교육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이투스교육이 그동안 남몰래 봉사활동을 해온 직원들의 따뜻한 마음씨에 감동해 이를 함께하기로 했다.


11일 이투스교육은 자사 직원들이 사비를 들여 개인적으로 해 온 봉사활동을 발전시켜 회사 차원에서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최근 이투스교육은 사내 네일샵 직원들이 지난 1년간 일산복음병원의 환자 및 보호자 등을 대상으로 무료 네일아트 봉사를 해왔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이에 회사 측은 내부 논의를 거쳐 네일아트 봉사활동의 비용과 비품을 지속해서 후원하기로 했다.


인사이트이투스교육


또한 앞으로 다른 기관까지 네일아트 봉사활동을 확대할 계획이라고도 밝혔다.


봉사활동 참여 직원들은 "우연한 기회에 봉사활동을 시작한 것이 계기가 돼 현재 1년 동안 네일아트 재능 기부 활동을 하게 됐다"며 "방문할 때마다 손녀딸처럼 예뻐해 주시고 행복해하시는 모습을 볼 때 뿌듯하다"고 말했다.


이투스교육 대입사업부문 신승범 사장은 "직원들이 회사에 알리지 않고 사비로 봉사활동을 해 온 것에 대해 큰 감동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어 "좋은 취지의 봉사활동이기에 직원들의 경제적 부담을 없애고자 회사에서 후원하기로 했고 앞으로는 이 같은 활동을 더욱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이투스교육은 도서기부 캠페인, 다문화학생 장학금 지원, 저소득층 가구 연탄 배달, 아름다운 가게 물품 기부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따뜻한 세상을 만들어나가는데 일조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