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원미디어, 올해 하반기부터 '네모바지 스폰지밥' 등 인기 캐릭터 활용 콘텐츠 선보인다

인사이트만화 '네모바지 스폰지밥'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대원미디어에서 인기 캐릭터 '네모바지 스폰지밥'의 다양한 굿즈들을 만나볼 수 있게 됐다.


5일 문화콘텐츠 기업 대원미디어가 에스비에스바이아컴과의 계약을 통해 '네모바지 스폰지밥'으로 유명한 '니켈로디언'의 콘텐츠 활용 권리를 획득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대원미디어는 국내에서 니켈로디언의 IP를 활용한 다양한 사업을 전개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 하반기에는 '네모바지 스폰지밥'을 비롯한 인기 IP의 상품들을 새롭게 선보일 예정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대원미디어


대원미디어는 '네모바지 스폰지밥'을 포함해 '돌연변이특공대 닌자거북이' 등 폭넓은 팬층을 확보한 인기 캐릭터를 활용해 머천다이징 사업 전개에 나선다.


이는 완구와 문구, 잡화, 출판 등의 영역으로 넓혀갈 계획이며 대원미디어만의 색다르고 개성있는 상품을 제작할 방침이다.


또한 니켈로디언의 해외 인기상품들의 국내 유통과 동시에, 국내 팬들의 수요에 맞는 새로운 상품들로 재탄생시켜 소비자들의 니즈를 충족할 전망이다.


이외에도 '퍼피구조대', '도라 디 익스플로러', '고 디에고고', '블루스 클루스' 등 TV에서 방영되며 큰 인기를 모았던 다양한 콘텐츠들에 대해서도 국내 사업 전개를 예고하고 있다.


대원미디어 관계자는 "이번 계약을 통해 니켈로디언의 유명 IP를 통한 다양한 사업 전개 예정 소식을 전하게 돼 기쁘다"며 "인기 캐릭터인 스폰지밥을 비롯한 다양한 니켈로디언의 캐릭터들의 상품화에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