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SM5 ‘시동꺼짐’ 16만대 리콜

현재 리콜서비스를 시행 중인 르노삼성자동차 SM5 ⓒnydailynews.com


르노삼성자동차는 SM5 승용차에서 시동이 꺼지는 문제점이 있어 시정조치하기로 했다.

21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이번 리콜은 점화코일 배선과 엔진 배선을 연결하는 커넥터 내부 핀의 접촉 불량으로 시동이 꺼질 가능성이 발견됐기 때문이다.

리콜 대상은 2009년 10월 28일∼2013년 5월 2일 제작된 SM5 16만1천700대다.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28일부터 르노삼성차 직영 서비스점과 협력 정비점에서 무상으로 수리받을 수 있다.

인사이트 뉴스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