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목소리' 들으려 소상공인과 간담회 연 중기부 홍종학 장관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 홍종학 장관이 소상공인들과 소통하는 자리를 가졌다.


지난 28일 홍 장관은 서울 문래 소공인특화지원센터를 찾아 소공인 업계 대표들과의 간담회를 진행했다.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소상공인, 자영업자에 대한 정부 지원 대책 발표 이후 현장 행보를 강화 중이다.


소공인이란 제조업을 영위하는 상시근로자수 10인 미만의 소규모 사업체들을 의미한다.


인사이트뉴스1


이날 간담회에서 홍 장관은 소상공인, 자영업자 지원대책 내용을 설명하며 "소공인에 특화된 지원을 통해 자생력과 경쟁력을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저임금 인상 부담에 대해서는 "최저임금 인상 부담을 서민경제에 전가하지 않고 정부가 반드시 소상공인들의 부담을 덜어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중기부는 소상공인의 대변인으로서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정책에 반영해 문제를 해결하려고 노력해왔다"고 말했다.


홍 장관은 간담회를 마무리하며 "이번에 논의된 내용도 적극적으로 검토해 정책에 반영하고 해결될 수 있도록 끝까지 노력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