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널 데리러 가~"…두 번째 구매 항공기인 '37호기' 정식 도입한 제주항공

인사이트시진 제공 = 제주항공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제주항공이 올해 계획한 3대의 구매 항공기 가운데 두 번째 항공기에 대한 도입을 마무리하며 보유 항공기 수가 37대로 늘었다.


23일 제주항공에 따르면 제주항공은 지난 7월 한 달간 직접 구매한 B737-800 항공기와 기존 운용리스 방식의 항공기 등 총 2대의 항공기를 도입한 데 이어 이날 두 번째 구매 항공기를 인도 받았다.


이로써 제주항공은 2대의 구매 항공기와 35대의 운용리스 항공기 등 모두 37대를 보유하게 됐으며, 구매 항공기 1대 추가 도입 등 연말까지 모두 39대의 항공기를 운용한다는 계획이다.


인사이트시진 제공 = 제주항공


이 같은 적극적인 기단 확대 전략은 유가와 환율 등 갈수록 증폭되는 부정적 외부 변수를 최소화하기 위한 일환이다. 이를 통해 미래 성장기반 구축과 국민 편익을 높이는 선제적 투자로 지방 공항 기점의 국제 노선 확대에 주력한다는 계획이다.


또 구매 항공기의 비중을 늘려 비용 절감을 기대하고 있다. 최근 제작된 구매 항공기 운용은 환율에 민감할 수 밖에 없는 임대료나 정비비 등의 운영 비용 절감 효과가 크기 때문이다. 


인사이트시진 제공 = 제주항공


2019년부터 새로운 리스회계기준에 따라 비용으로 처리하던 운용 리스도 자산과 부채로 인식하게 될 경우 부채 비율 증가에도 대비할 수 있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기단 확대를 바탕으로 지방발 국제선에 추가 취항해 더 많은 여행객의 여행 편의를 높일 계획"이라며 "운항 효율과 원가 경쟁력을 높여 소비자에게 합리적인 운임을 제공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낼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