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은행, 올해 창립 50주년 맞아 신입행원 70명 채용…역대 최대 규모

인사이트사진 제공 = 광주은행


[인사이트] 김지혜 기자 = 올해로 창립 50주년을 맞은 광주은행이 역대 최대 규모의 신입행원 채용에 나선다.


22일 광주은행은 창립 50주년을 맞아 오는 9월 3일 원서접수를 시작으로 필기시험과 면접전형을 거쳐 10월말까지 신입행원을 채용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올해 신규채용 규모는 기존에 연 평균 30명에서 최대 50명까지 채용했던 것에 비교해보면 광주은행 역대 최대 규모다.


이번에는 7급 중견행원과 7급 초급행원을 동시에 채용할 예정이다.


규모는 7급 중견행원(4년제 대학 졸업자 및 2019년 2월 졸업예정자) 60명, 7급 초급행원(고등학교 이상 졸업자 및 2019년 2월 졸업예정자) 10명이내로 계획하고 있다.


인사이트뉴스1


또 기존에 대학추천제로 모집했던 방식과 달리 이번에는 인터넷공채로 변경하고 NCS 필기시험을 도입했다.


이번 신입행원 채용은 지역인재와 지역 외 인재, IT(전산직) 분야로 나눠진다.


특히 지역인재 7급 중견행원 분야는 광주·전남 소재 4년제 대학 졸업(예정)자만 지원 가능하다.


광주은행은 광주·전남 대표은행으로서 지역인재들을 위해 전체 채용인원의 70% 이상을 광주전남 지역에 할당 선발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지역의 취업난 해소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광주은행은 기대하고 있다.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이와 더불어 고등학교 졸업(예정) 이상자를 대상으로 7급 초급행원을 채용해 은행 취업문을 개방하고 채용기회를 더 확대해나갈 방침이다.


조계준 광주은행 인사지원부장은 "청년 취업난 해소를 위해 최근 5년 대비 가장 많은 인원을 채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면접유형별로 50%이상을 외부면접관이 참여하도록 하는 등 과정의 대부분을 외부업체에 위탁해 채용 절차에 공정성과 투명성을 강화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본격적인 채용에 앞서 광주은행은 오는 23일에는 조선대학교, 24일에는 전남대학교에서 채용설명회를 연다.


광주은행은 이번 채용설명회 자리에서 올해 하반기 신입행원 채용에 대한 자세한 내용을 공개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