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급 폭염'에 대박난 쿠쿠 얼음정수기…"2분기 판매 28% 상승"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올해 때 이른 무더위가 시작되며 얼음정수기 수요가 일찍부터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종합 건강 생활가전기업 쿠쿠홈시스는 '인앤아웃 얼음정수기'의 2분기 판매 실적이 전년 대비 28% 증가했다고 밝혔다.


올해는 4월부터 초여름 날씨가 시작되면서 미리 얼음정수기를 찾는 소비자가 증가한 것으로 분석된다.


본격적인 폭염이 시작된 7월에도 인앤아웃 얼음정수기 판매 실적은 전년 대비 15% 늘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쿠쿠


여름을 맞아 높은 인기를 끌고 있는 쿠쿠 '인앤아웃 얼음정수기'는 위생에 특히 신경 쓴 제품이다. 스테인리스 안심 제빙 방식으로 얼음이 닿는 곳에 스테인리스 소재를 적용, 불순물 없이 깨끗하고 투명한 얼음을 제공한다. 


쿠쿠만의 '인앤아웃 살균 시스템'은 더욱 위생적으로 사용하게 도와준다. 예약 시간을 설정해두면 관로, 코크, 얼음 토출구를 전기분해 살균수로 살균할 뿐만 아니라 세척수로 한 번 더 깨끗이 씻어내 미생물과 물때를 제거한다.


이 제품은 얼음이 나오는 동안 버튼을 계속 누르고 있어야 하는 불편함도 없앴다. 얼음 ON/OFF 버튼을 누르면 얼음이 나오고 버튼을 한 번 더 누르면 얼음 기능을 끌 수 있어 간편하다.


또한 5단계 온수온도 맞춤 출수 기능으로 원하는 온도를 맞추기도 용이하다. 분유수, 야채 세척, 컵라면 조리 등 각각 용도에 맞는 온수를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인사이트쿠쿠 공식 홈페이지


이 밖에도 제품에는 쿠쿠만의 나노 포지티브 필터가 내장돼 있어 노로바이러스를 99.9% 제거하고 중금속(알루미늄, 철) 및 세균(황색포도상구균, 대장균, 녹농균)을 제거해 위생이 우려되는 여름철에도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다.


쿠쿠 마케팅팀 관계자는 "지난 4월부터 시작된 초여름 날씨로 얼음정수기를 찾는 소비자들이 일찍부터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이어 "여름철에는 특히 위생에 만전을 기해야 하기 때문에 제빙 방식이나 관리 방식이 위생적인 '인앤아웃 얼음정수기'가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