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커넥트재단, 국내 최대 소프트웨어 교육 컨퍼런스 개최

인사이트'커넥트재단' 블로그


[인사이트] 김지혜 기자 = 네이버가 설립한 비영리 교육기관인 '커넥트재단'이 국내 최대 규모의 소프트웨어 교육 컨퍼런스를 진행한다.


3일 커넥트재단은 8월 3일과 4일 이틀간 세종대학교 광개토관에서 소프트웨어 교육 컨퍼런스 'SEF(Software Edu Fest)2018'을 한국정보과학교육연합회와 공동주최한다고 밝혔다.


'SEF2018'은 국내외 다양한 소프트웨어 전문가, 교육자와 함께 소프트웨어 교육에 대한 경험 과 고민을 나누고 관련 콘텐츠 체험까지 해 볼 수 있는 국내 최대 소프트웨어 교육 컨퍼런스다.


학생, 학부모, 교사, 소프트웨어 비전공자 등 교육 필요성을 느끼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지난해 행사의 인기에 따라 올해에는 참여인원이 1천명에서 2천명으로 늘었다.


인사이트'커넥트재단' 블로그


교육 프로그램도 작년보다 증가한 총 5개의 참여 트랙, 25개의 교육 세션으로 구성된다.


행사는 이두희 '멋쟁이 사자처럼' 대표, 중학생 개발자 이준서 학생의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다양한 연사들이 자신의 경험과 노하우를 제공하면서 소프트웨어에 대한 참가자들의 흥미와 자신감을 고양할 수 있도록 도울 방침이다.


커넥트재단은 또 'SEF2018' 개최 전 'MS', 'Apple'과 같은 세계 유수 IT업체들의 소프트웨어 교육 플랫폼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는 실습형 교육 트랙도 마련했다.


이 프로그램을 통해 행사 참가자들은 소프트웨어를 직접 활용하며 글로벌 전망까지 예측해 볼 수 있다.


인사이트'커넥트재단' 블로그


이와 더불어 행사 첫날인 8월 3일에는 한국정보과학교육연합회 주재의 학술대회를 진행해 평소 소프트웨어 교육에 관심을 갖고 있던 참가자를 대상으로 학술 연구 성과도 전달한다.


이번 컨퍼런스를 진행하는 김지현 커넥트재단 사무국장은 "소프트웨어 교육이 의무화되고 대학에서도 소프트웨어 교육이 필수가 됐지만 정작 올바른 학습, 교육방법을 접하기 어려웠던 이들이 많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SEF2018'은 초등학생부터 성인까지 누구나 올바른 SW교육 방법을 공유하고 배울 수 있는 실질적인 도움의 장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SEF2018'의 일정 및 기타 자세한 사항은 'SEF2018'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