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웨이, 물 문화예술축제 '제2회 그랑블루 페스티벌' 성황리에 개최

인사이트사진제공 = 코웨이


[인사이트] 김민수 기자 = 라이프케어기업 코웨이가 후원하는 물 문화예술축제 '제2회 그랑블루 페스티벌'이 지난 19일부터 22일까지 강원도 양양 죽도해변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제2회 그랑블루 페스티벌'은 영화·설치미술·벽화 등 물을 주제로 한 문화예술을 통해 물의 소중함을 알리는 축제다.


이현승 영화감독이 총괄 기획을 맡았으며, 이해선 코웨이 대표이사를 비롯해 아나운서 진양혜, 배우 이정재, 전도연, 전혜빈, 이천희 등이 참석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코웨이


페스티벌의 주요 프로그램인 영화 상영은 해변에서 밤새 물 관련 영화를 감상하는 이색 경험을 선사하며 큰 호응을 얻었다.


상영작 중 아일랜드의 다큐멘터리 영화 '비트윈 랜드 앤 씨'는 이번 그랑블루 페스티벌을 통해 국내 최초로 상영되어 이목을 집중시켰다.


지역사회와 연계한 관람객 참여형 프로그램도 눈길을 끌었다.


물을 시각적으로 표현한 마을벽화 그리기와 더불어, 바다 환경보호 인식 확산을 위해 바다 안팎의 쓰레기 수거 및 서핑보드를 활용한 플래시몹 이벤트를 진행했다.


인사이트뉴스1


이해선 코웨이 대표이사는 "앞으로도 물의 가치를 다방면으로 경험할 수 있도록 문화적 소통 활동을 펼치며 대한민국 대표 물 기업의 위상을 확고히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코웨이는 그랑블루 페스티벌 외에도 '세계 물의 날'을 기념해 채널 CGV와 함께 물 관련 영화를 방영하는 '그랑블루 무비위크' 캠페인 등을 진행하며 물의 소중함을 알리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