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중금리신용대출 플랫폼 '스마트대출마당' 출시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신한금융그룹이 금융권 처음으로 그룹사가 통합해 고객에게 비대면 신용대출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마트대출마당' 플랫폼을 선보였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신한금융그룹이 최근 출시한 '스마트대출마당'은 대출이 필요한 고객이 신한은행·신한카드·신한생명·신한저축은행 등 신한금융 4개 그룹사의 비대면 대출 상품들 한번에 사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


단 한 번의 접속으로 신한금융 4개 그룹사의 모든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는데 대출한도, 금리 등을 조합해 고객별로 최적화된 상품패키지를 제공하는 플랫폼으로 눈길을 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신한금융그룹


고객은 '스마트대출마당'을 통해 은행의 저금리 우량 신용대출부터 카드·생명·저축은행의 햇살론을 포함한 최적의 중금리 신용대출까지 신한금융그룹의 비대면 신용대출 상품을 한 번에 추천받을 수 있다.


기존에는 대출이 필요한 고객이 은행·카드 등 본인이 거래하는 여러 금융회사에 일일이 문의해 필요한 대출 한도와 금리 등을 조회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스마트대출마당'에서는 휴대폰을 통해 본인인증 후 재직서류 등을 간편 방식으로 제출하면 4개사에서 각각 제공해 줄 수 있는 대출 최고한도와 최저 금리 등 결과를 즉시 확인할 수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신한금융그룹


또한 그룹사별로 추천된 상품을 조합해 대출 신청까지 가능하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스마트대출마당'은 포용적 금융의 한 축인 서민금융 지원을 위해 그룹의 역량을 집결한 새로운 대출 서비스"라며 "향후 추천 상품을 지속적으로 추가하고 편의성 개선 및 플랫폼 고도화를 통해 중금리 대출 시장의 안정적인 성장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