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시그니처 냉장고, '올해의 에너지위너상' 최고상 수상

인사이트사진제공 = LG전자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LG전자 초(超) 프리미엄 시그니처 냉장고가 '올해의 에너지위너상' 최고상을 수상하며 가전제품의 차별화된 에너지 효율을 인정받았다.


5일 LG전자는 '제21회 올해의 에너지위너상'에서 'LG 시그니처 노크온 매직스페이스 냉장고'가 최고상인 '에너지 대상 및 국무총리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올해의 에너지위너상'은 소비자시민모임과 산업통상자원부가 공동 주최하고 환경부와 한국에너지공단이 후원하는 상으로 에너지 효율과 친환경성이 우수한 기술 또는 제품에 한해 시상된다.


LG전자는 또 총 10개의 상 가운데 대상 3개를 포함 7개를 휩쓸어 수상 기업 가운데 가장 많은 상을 받는 쾌거를 이뤄내 의미를 더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LG전자


'최고상'을 수상한 'LG 시그니처 노크온 매직스페이스 냉장고'는 신개념 수납공간인 매직스페이스에 노크온기능을 더한 제품이다.


사용자가 매직스페이스 도어를 두드리면 냉장고 안 조명이 켜져, 냉장고 문을 열지 않고도 보관중인 음식물을 확인할 수 있다.


노크온 매직스페이스를 사용할 경우, 사용자가 문을 여닫는 횟수를 최소화해 문 전체를 여닫을 때에 비해 냉기 유출을 47% 줄일 수 있다.


'고출력 백컨택(Back Contact) 태양광 모듈'은 '에너지 대상 및 환경부장관상', '휘센 벽걸이 에어컨'은 '에너지 대상'을 각각 받았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LG전자


기존 태양광 모듈은 기상변화에 따라 발전량의 편차가 컸지만 '고출력 백컨택 태양광 모듈'은 다양한 기후 환경에서도 안정적으로 발전할 수 있다.


'휘센 벽걸이 에어컨'은 공기청정 기능을 강화한 제품으로 실내 먼지 상태를 실시간으로 파악해 공기 질이 좋지 않으면 자동으로 공기청정 기능을 작동한다.


또 에어컨이 냉방 운전할 때 실내에서 회수한 열을 이용해 온수를 생산하는 '시스템 에어컨 멀티 브이(Multi V) HS'는 '에너지 효율상', 냉난방 성능을 향상시키고 소비전력을 절감하기 위해 새로운 형태로 독자 개발한 하부압축스크롤 압축기를 적용한 '초절전 상업용 인버터 에어컨'은 '에너지 기술상'을 받았다.


LG전자 H&A사업본부장 송대현 사장은 "고객과 환경을 생각한 LG만의 차별화된 친환경 제품을 꾸준히 선보여 지속 가능한 사회 구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