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경산업, 중국·일본 등 해외 사업 성장에 힘입어 목표가 8만9천원 상향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국거래소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애경산업이 중국 등 해외 진출에 성공하면서 목표 주가가 상향되며 성장 가능성을 평가 받았다.


유안타증권은 5일 애경산업에 대해 중국과 일본, 미국 등 해외 진출 다변화로 성장이 지속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해외 진출에 힘입어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하면서 목표주가가 8만9천원으로 상향됐다.


박은정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애경산업의 2분기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7% 늘어난 1천696억원, 영업이익은 106억원 증가한 214억원으로 추정된다"며 "시장 컨센서스를 12% 상회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분석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애경산업


박 연구원은 "올해는 회사 성장 엔진이 홈쇼핑에서 면세와 수출로 전환될 것"이라며 "면세와 수출이 각각 57%, 93% 고성장하며 회사 성장을 견인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동시에 "해외 수요 급증으로 이익 레버리지가 극대활 될 것으로 전망한다"며 "올해와 내년 주당순이익(EPS)를 각각 18%, 17% 상향, 목표 주가수익비율(PER)은 기존 25배에서 29배로 올렸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