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스침대, 자사주 '13만주' 225억 어치 처분

인사이트안성호 에이스침대 대표이사. 사진 제공 = 에이스침대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에이스침대는 4일 주식 분산 유도를 위해 자기주식 13만주를 처분한다고 공시했다.


처분 대상 주식 가격은 주당 17만2800원이며 전체 처분 예정 금액은 224억6400만원이다.


삼성증권이 위탁투자중개를 맡아 오는 5일부터 10월 4일까지 처분에 나선다.


이번에 에이스침대가 처분하는 주식은 전체 자사주 보유분 30만3611주(13.68%)의 43%, 전체 발행주식의 5.9%에 해당한다.


한편 에이스침대의 지난 1분기 개별기준 영업이익은 73억2천214만원으로 전년 동기 73억2천632만원 대비 0.06% 감소했다.


전자공시에 따르면 에이스침대의 1분기 매출액은 526억8천772만원으로 전년 동기 519억5천992만원 대비 1.4% 증가했다.


순이익은 64억2천518만원으로 전년 동기 63억5천840만원 대비 1% 증가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