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매주 화요일 어린이 대상 '출발! 은행탐험대' 무료 운영

인사이트사진제공 = 우리은행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우리나라에 처음 생긴 은행은 어떤 모습일까.


어린이들이 궁금해 할만한 은행 관련 상식을 모아놓은 우리은행 은행사 박물관에서 매주 화요일 어린이 대상 '출발! 은행탐험대'를 운영한다.


1일 우리은행은 6~7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본점 은행사박물관에서 운영하는 '출발! 은행탐험대' 프로그램에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고 밝혔다.


우리은행 은행사 박물관 '출발! 은행탐험대'는 '경제와 친구되기' 교육과 '저금통 갤러리' 관람으로 진행된다.


'은행과 친구되기'는 우리나라 은행의 최초 등장부터 현재 모습에 이르는 변천사를 전시와 놀이형식으로 구성해 아이들이 처음 접하는 경제를 재밌게 이해할 수 있게 돕는다.


인사이트


또 세계최대 규모의 '저금통갤러리'에서는 각국에서 수집한 진귀하고 다양한 1,000여 종의 저금통을 관람하며 세계문화를 접하고 저축생활에 대해 배울 수 있다.


'출발! 은행탐험대'는 매주 화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되고,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참여대상은 6~7세의 유치원생 단체이며, 참여신청은 우리은행 은행사박물관 홈페이지를 통해 직접 신청할 수 있다.


우리은행 은행사박물관은 유아·청소년을 대상으로 연령별 눈높이에 맞춘 알기 쉬운 금융역사 이야기교실과 박물관과 함께하는 금융 경제 교실 등 다양한 체험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금융 체험교실은 어린이들이 쉽게 경제에 대해 이해하고 흥미를 불러올 눈높이맞춤 프로그램"이라며 "앞으로도 어린이들이 경제 꿈나무들로 성장할 수 있도록 사회에 공헌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