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렌탈케어, 5월 신규 계정 수 200% 증가···2개월 연속 1만대 돌파

인사이트현대렌탈케어


[인사이트] 조성현 기자 = 현대렌탈케어의 5월 신규 렌탈 계정 수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00% 급증했다.


17일 현대백화점그룹 토탈 홈케어기업인 현대렌탈케어는 5월 신규 가입계정이 1만8,797개를 기록, 전년 동기 대비 3배 늘었고, 2개월 연속 신규 가입계정만 1만대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현대렌탈케어 측은 이 같은 실적 호조에 대해 파격적인 마케팅 전략이 주효했다고 분석했다.


현대렌탈케어는 지난 3월 렌탈업계 최초로 선보인 '공기청정기 1+1 마케팅'에 이어 지난 5월 다둥이·다문화 가정을 대상으로 생활가전 5종 렌탈 가격을 최대 5천원 추가 할인해주는 '다(多)케어' 이벤트를 선보였다.


인사이트현대렌탈케어


이들 마케팅 및 이벤트로만 2,600개 신규계층을 창출했다는 게 현대렌탈케어 측의 설명이다.


여기에 계속되는 대기 질 악화의 영향으로 공기청정기 판매량이 급증하면서 5월 한 달간 공기청정기 '큐밍 더 케어'는 5천대나 팔렸다.


이는 지난해 5월 공기청정기 판매량보다 5배가량 증가한 수치다.


현대렌탈케어 측은 높아진 브랜드 인지도가 신규 계정 확대에 영향을 준 것으로 보고 있다.


현대렌탈케어는 지난 5월 초부터 탤런트 조인성을 활용한 방송 및 온라인 광고를 시작해, 경쟁 렌탈업체와 달리 현대백화점 11개 점포에 '현대 큐밍' 오프라인 체험 매장을 운영했다.


현대렌탈케어 관계자는 "통상 렌탈 상품 판매는 방문판매 경로로 이뤄지는데, 최근 들어 본사 직영 콜센터를 통해 상담하는 건수가 급증하고 있다"며 "작년 동기 대비 6배나 상담 건수가 접수됐다. 큐미 등 브랜드 인지도가 자리 잡은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