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베트남서 '하반기 글로벌 경제 전망 세미나' 개최

인사이트사진제공 = 신한은행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신한은행이 베트남 현지 기업인과 근로자들에게 사업계힉 수립과 투자관련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세미나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14일 신한은행은 신한베트남은행과 공동으로 베트남 현지에서 지난 11일부터 이틀간 '2018년 하반기 글로벌 및 베트남 경제 전망 세미나'를 열었다고 밝혔다.


호치민과 하노이에서 한인 기업가와 근로자 4백여 명이 참여한 이번 세미나에는 한인상공연합회 및 대한상공회의소와 공동으로 주최했다.


세미나는 베트남 및 글로벌 경제 전망과 세무에 대한 궁금증을 풀어가는 내용으로 2시간반 동안 진행됐다.


인사이트뉴스1


베트남을 비롯한 신흥국 중심으로 금융시장의 변동성이 커지는 가운데 우리 기업인과 근로자들은 이번 세미나를 통해 베트남 시장에 대한 전망과 현지 경제 동향을 효과적으로 이해할 수 있어 사업계획 수립과 투자결정에 많은 도움을 받았을 수 있었다는 의견이 많았다.


신한은행의 자산관리 전문가 집단인 WM그룹 투자자산전략부와 신한베트남은행이 협력해 2016년 9월 말부터 한인 기업가와 현지 고객 5천여명에게 베트남 경제 동향 자료를 매주 이메일로 제공하고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베트남 뿐 아니라 인도네시아, 중국, 인도, 미국 등 현지법인이 진출해 있는 주요 거점을 중심으로 교민과 현지 고객들의 니즈를 파악해 경제 및 투자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글로벌 세미나를 확대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베트남은행은 1993년 베트남에 진출한 이래 현재 30개 점포를 둔 최대 외국계 은행으로 자리매김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