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재단, '아시아의 미(美)' 주제로 한 2018년도 연구지원 사업 모집

인사이트사진 제공 = 아모레퍼시픽재단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아모레퍼시픽재단이 2018년도 연구지원 사업을 모집한다.


14일 아모레퍼시픽재단(이사장 임희택)은 연구자의 출판 활동을 지원하는 2018년도 '아시아의 미(美)' 학술 연구 지원 사업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2018년도 '아시아의 미' 학술 연구지원 사업은 크게 아시아의 미, 신체, 예술, 일상생활이라는 대주제를 비롯해, 그 안에서 파생되는 '테크놀러지', '포스트 휴먼 아시아의 미', '색채', '건축미', '현대예술', '대중문화' 등의 주제를 우선적으로 고려하여 진행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아모레퍼시픽재단


아모레퍼시픽재단은 5월 17일부터 연구 지원 접수를 시작하였으며, 6월 29일(금) 오후 6시까지 접수가 가능하다.


응모자들은 주어진 주제 내에서 자유롭게 세부 연구 주제를 선정해 지원할 수 있으며, 연구 지원 사업의 결과물은 <아시아의 미> 총서로 발간될 예정이다.


아모레퍼시픽재단은 출판물을 통해, 아시아인들 간의 상호 이해와 대중과의 소통을 장려할 수 있도록 쉽고 평이한 교양인문서 형태의 연구 결과를 지향하고 있다.


최종 선정된 연구(출판물) 결과는 편당 3,000만 원의 연구비가 지원된다. 


아모레퍼시픽재단은 향후 출판물 외에도, 다큐멘터리, 이미지 등 점차 다각적인 차원의 연구 사업으로 지원 분야를 넓혀갈 예정이다.


세부적인 접수 및 안내는 아모레퍼시픽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