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눔과 상생을 배운다"…지역사회 봉사활동에 나선 하이트진로 신입사원

인사이트사진제공 = 하이트진로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하이트진로 2018년도 공채 신입사원들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나눔과 상생의 가치를 배우기 위해 봉사활동에 나섰다.


8일 하이트진로는 2018년도 공채 신입사원 첫 공식 활동으로 지역사회 봉사활동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하이트진로 신입사원 봉사활동은 지난 7일 부산에서 시작해 19일, 28일 총 3회에 걸쳐 진행된다.


주류회사 직원으로 첫 공식 활동을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자리를 가지면서 '세계 모든 이들과 늘 함께하며, 삶의 즐거움과 희망을 나눈다'는 경영이념을 몸소 체험했다.


관리, 생산직에 배치된 23명의 하이트진로 신입직원들은 부산역 인근 환경정화활동에 나섰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하이트진로


부산역과 업소 주변 골목 상권을 돌며 오물 제거, 길거리 청소 등 거리 정화활동을 진행하며 주변 분들께 인사도 드리는 등 사회활동의 첫 발을 내디뎠다.


오는 19일에는 부산광역시 동구종합사회복지관과 연계, 안창마을 독거노인 50세대를 방문해 여름용 이불, 생수, 캔화분 등 물품을 전달할 예정이다.


또 28일에는 청주시 행복의집 소망노인요양원에서 노인들을 위한 봉사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다.


올해 청주공장 공무팀으로 발령된 이헌국 사원은 "입사 전까지만 해도 취업준비로 바빠 주변을 돌아볼 여유가 없었다"며 "하이트진로의 일원으로서 임하는 첫 활동인데다 좋은 일이니만큼 기억에 오래 남을 것 같다"고 참여 소감을 말했다.


하이트진로 관계자는 "직원으로서 수익을 창출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그 이전에 나눔을 실천하는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며 "올해에도 전 임직원이 사회공헌활동에 동참해 소외된 이웃과 따뜻한 온정을 나눌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