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제약, 간 기능 개선제 '리버만 프리미엄' 발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동아제약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국내 대표 제약사 동아제약이 새로운 간 기능 개선제를 내놨다.


4일 동아제약은 간세포를 보호해 간 건강에 도움을 주는 간 기능 개선제 '리버만 프리미엄'을 발매했다고 밝혔다.


'리버만 프리미엄'은 밀크시슬엑스를 주성분으로 하며 독성 간질환, 간경변, 만성간염 질환의 보조치료에 효과가 있다.


주성분인 밀크시슬엑스는 엉겅퀴로 불리는 국화과 식물로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기능성을 인정받았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동아제약


간은 탄수화물이나 단백질, 지방 등의 대사와 해독, 살균 작용을 돕는 역할을 한다.


과도한 음주, 잘못된 식습관, 스트레스 등에 의해 간 기능이 저하되면 간염, 간경화 등 간질환이 발생할 수 있다.


동아제약 관계자는 "잦은 회식과 야근으로 간에 무리가 많은 직장인을 비롯해 간 건강을 걱정하는 모든 분들에게 추천한다"고 말했다.


그는 "하루 한 번 섭취로 간편하게 간 건강을 챙길 수 있다"고 강조했다.


해당 제품은 약국에서 구입 가능하며 120캡슐로 구성되어 있어 하루 한 번 한 캡슐씩 4개월간 복용할 수 있다.


인사이트동아제약 공식 홈페이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