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남아시아 시장 개척 위해 중소기업과 '수출 촉진회' 개최한 한전

인사이트한국전력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한국전력이 5월 29일부터 31일까지 캄보디아와 필리핀에서 동남아시아 지역 판로 확대를 위한 수출 촉진회를 개최했다.


4일 한전에 따르면 이번 수출 촉진회에는 한국전기산업진흥회, KOTRA, 협력중소기업 10개사 등이 참여했다.


수출 촉진회 참여 중소기업들은 현지 바이어와 1:1 비즈니스 미팅을 통해 수출 촉진회 기간 동안 총 109건의 상담을 통해 1,622만 달러의 수출 상담 실적을 올렸다.


인사이트한국전력


특히 영화산업전기㈜는 필리핀 4개 현지 바이어와 MOF(Metering Out Fit·계기용 변압 변류기) 300대에 대한 구체적인 수출 협상을 진행하는 등 동남아시아 시장 진출에 대한 발판을 마련했다.


한전은 또 이번 수출 촉진회 기간 동안 전력 신기술 세미나를 열고 현지 바이어를 초청해 한전의 마이크로그리드, SCADA(Supervisory Control And Data Acquisition·원격감시제어시스템), DAS(Distrubution Automation System·배전자동화시스템) 등 전력 신기술의 우수성을 소개하는 한편, 협력 중소기업의 수출 유망 기술과 제품을 홍보했다.


인사이트한국전력


이번 수출 촉진회는 최신 IT기 술을 활용한 체험형 홍보관을 설치하해 전력 신기술에 대한 참석자들의 이해를 높였다.


전력 신기술 세미나에는 주 캄보디아 대한민국 대사, 캄보디아 국영 전력회사 EDC 부사장이 참석했으며, 필리핀에서는 주 필리핀 대한민국 대사관소속 공사참사관, 필리핀 에너지부 차관, 국영 전력회사(NEA) 담당국장, 배전 전력회사(Meralco) 이사 등이 참석해 스마트 그리드 등 한전의 우수한 전력 설비 운용 기술 및 해외 사업에 대해 깊은 관심을 표명했다.


인사이트한국전력


한전은 앞으로도 높은 브랜드 역량을 활용하여 우수 중소기업에 대한 해외 마케팅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 중소기업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강소기업으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전력 산업의 지속가능한 동반 성장에 앞장설 계획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