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전자, 해외 네트워크 활용해 대유위니아 제품 수출 본격화…中 시장 공략

인사이트사진제공 = 대우전자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대우전자가 그룹 계열사인 대유위니아 제품 수출을 본격화한다.


지난 29일 대우전자는 대유위니아 대형 프리미엄 냉장고 '프라우드', 밥솥 '딤채쿡', 김치냉장고 '딤채', 소형 김치냉장고 '쁘띠', 에어컨 '위니아' 등 대유위니아 신제품에 대한 중국 판매를 본격적으로 시작했다고 밝혔다.


대우전자는 광동성, 강소성, 절강성, 상해시 등 중국 동부와 남부지역 대형 양판점 100여 개 지점에 전시 및 판매를 확정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대우전자


이와 함께 내달부터 중국 최대 온라인 쇼핑몰 티몰(Tmall)에서도 판매를 진행하는 등 향후 유통 채널을 다양화한다는 방침이다.


대유위니아 제품 수출을 통해 대우전자는 신규 해외 매출 증대를 이끌고 대유위니아의 해외 진출을 지원해 글로벌 가전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강화하겠다는 전략이다.


또한 올해 9월부터 말레이시아 법인을 통해 대유위니아 제품에 대한 동남아시아 시장 공략에 본격 나서는 등 해외 수출 지역을 점진적으로 확대해 향후 전 세계 네트워크를 통해 수출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대우전자는 지난 3월 중국 최대 가전전시회 '2018 상해가전박람회(AWE)'에서 계열사인 대유위니아 냉장고, 김치냉장고, 밥솥, 공기청정기, 제습기 등을 선보이며 현지 바이어들과 수출 상담을 진행한 바 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대우전자


대우전자 안중구 대표는 "앞으로 계열사인 대유위니아 제품 수출을 통해 대우전자와 대유위니아 모두에 새로운 블루오션을 창출하고 수익을 증대하는 등 더욱 실질적이고 지속적인 동반성장을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대우전자는 전세계 3곳의 생산법인과 30여개 판매법인 및 지사, 지점 등 글로벌 네트워크를 구축했다.


또 해외수출 비중이 전체 매출의 약 80%를 차지하는 수출 주도형 기업이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대우전자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