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초고화질 올레드 TV로 '세종대왕 문화유산' 알리기 나선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LG전자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LG전자가 경복궁에서 열리는 '세종대왕 문화유산전'에 초고화질 'LG 올레드 TV AI 씽큐(ThinQ)' 를 대거 설치해 세종대왕의 업적을 알린다.


20일 LG전자는 다음달 2일까지 문화재청과 함께 세종대왕 즉위(1418년) 600주년을 기념해 '세종대왕 문화유산전'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세종대왕 문화유산전'은 세종대왕의 업적을 기리고, 세종시대의 문화유산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한 행사다.


LG전자는 경복궁 내 경회루 주변에 길이 약 30m에 달하는 야외 전시부스를 마련해 'LG 올레드 TV AI 씽큐' 15대를 설치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LG전자


차원이 다른 초고화질로 훈민정음 해례본과 해시계, 측우기, 별자리 등 영상을 보여준다.


LG전자는 관람객들이 올레드 TV 화질을 실감할 수 있도록 측우기, 해시계, 홍룡포(紅龍袍; 용자수가 들어간 임금의 의복) 등을 고해상도 4K 카메라로 직접 촬영했다.


인공지능 기능 체험존도 마련해 관람객들이 "유튜브에서 세종대왕 관련 다큐멘터리 찾아줘", "유튜브에서 세종대왕 발명품 찾아줘" 등 음성 명령만으로 검색 결과를 TV 화면에서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또 '음악을 사랑한 세종대왕' 코너에서는 뛰어난 음감을 가졌던 것으로 알려진 세종대왕의 재미난 일화를 소개한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LG전자


LG전자는 이외에도 올레드 TV 화면을 통해 세종대왕이 관람객에게 훈민정음을 직접 써주는 모습을 연출한 트릭아트 포토존과 관람객이 홍룡포를 입고 어좌(御座; 임금이 앉는 의자)에 앉아 사진을 찍을 수 있는 포토존 등 다양한 즐길거리를 마련했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 HE마케팅 손대기 담당은 "세종대왕의 위대한 업적을 'LG 올레드 TV AI 씽큐'의 생생한 화질로 소개해 관람객들에게 감동을 선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LG전자는 2015년부터 문화재청과 문화유산 홍보, 문화유산콘텐츠 개발을 위한 문화재지킴이 협약을 맺었다.


뉴욕, 런던 등에서 한국의 세계적 유산을 홍보하고 해외문화재를 국내에 소개하는 등 다양한 사업을 후원하고 협력해 온 LG전자는 앞으로도 문화재 홍보와 문화향유 기회를 늘리는 사업에 동참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