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보험금지급능력평가 11년 연속 최고등급 'AAA' 획득

인사이트사진 제공 = 신한생명


[인사이트] 황효정 기자 = 신한생명이 11년 연속 신용평가에서 최고등급을 기록했다.


15일 신한생명은 NICE신용평가에서 실시한 보험금지급능력평가(IFSR)에서 AAA를 11년 연속으로 획득했다고 밝혔다. AAA는 평가에서 최고등급에 해당한다.


보험금지급능력평가는 일정 시점에서 전반적인 보험금지급능력과 재무건전성을 평가하는 것으로 진행된다. 이를 통해 보험사의 경영안정성을 확인할 수 있다.


평가에 따르면 신한생명은 다각화된 판매채널과 균형 잡힌 보험 포트폴리오 구조를 가지고 있어 안정적인 수익성과 우수한 자산건전성을 확보한 상황으로 분석됐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신한금융그룹


또한 안정적인 시장지위를 바탕으로 뛰어난 자본관리능력을 통해 향후에도 현 수준의 재무안정성을 유지할 것으로 전망됐다.


그뿐만 아니다. 신한생명은 최근 수익성을 견지한 보험영업 정책을 통해 보장성보험 비중이 상승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함께 보험 포트폴리오의 질적 수준이 개선되고 있어 회사의 수익기반이 우수한 수준이라 평가됐다.


지난 2008년부터 AAA 등급을 획득한 신한은행은 이로써 올해에도 최고등급을 받으면서 보험금 지급능력이 최고 수준임을 인정받았다.


한편 가중부실자산비율은 2017년 12월 말 기준 0.1%를 기록, 자산부실화에 따른 재무적 부담은 매우 낮은 상황이며 향후에도 우수한 자산건전성을 유지할 것으로 전망됐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