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진공, 강원도와 '사회적 경제 활성화'위해 손잡다

인사이트중진공 이상직 이사장 / 중소기업진흥공단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중소기업진흥공단이 강원도와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MOU)를 채결했다.


15일 중소기업진흥공단에 따르면 중진공은 강원도와 함께 우수한 사회적 경제 기업을 육성하고 지속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채결했다.


중진공은 그 동안 사회적 경제 기업을 지원하여 2016년 대비 2017년 일자리는 275.9%, 매출액은 116.6% 상승시켰다.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올해는 사회적 경제 기업 대상 전용평가 모형을 개발하고 융자 배정금액을 225억원에서 350억원으로 확대했다.


또한, 중진공의 자회사인 한국벤처투자를 통해 1천억원 규모의 임팩트 투자펀드를 신설해 사회적 경제 기업에 대해 지원을 강화하고 있다.


인사이트중소기업진흥공단 공식 홈페이지


강원도는 사회적 경제 기업의 성장을 위해 상품 및 서비스의 기술혁신과 사업화를 지원하고 있다.


특히 2018 평창 동계 올림픽과 패럴림픽 기간 동안 사회적 경제 상품관을 운영하여 114개 기업 618개 품목에서 1억원의 매출을 얻는 성과를 얻었다.


강원도의 경우 1,078개 사의 사회적 경제 기업 중 31.9%가 지역 농림수산업에 기반을 두고 특산물을 생산하는 기업이다.


인사이트강원도 공식 홈페이지


중진공과 강원도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사회적 경제 기업을 발굴 육성할 계획이다. 


또한 사회적 경제 기업과 정보를 공유하고 정책자금뿐만 아니라 기업컨설팅, 연수사업 등의 패키지를 지원하기로 했다.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은 "취업유발 효과가 크고 양질의 일자리 창출이 가능한 사회적 경제 기업을 적극 육성하고, 신규 정책모델 발굴 등을 통해 사회적 경제 활성화에 앞장서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