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아프리카TV 오픈 스튜디오 잠실점에 '10기가 아레나' 시범 운영

인사이트아프리카TV 오픈 스튜디오 서울 잠실점 / KT


올가을부터 상용화 예정인 10기가 속도 인터넷을 체험공간이 잠실야구장 인근에 생겼다.


7일 KT는 아프리카TV 오픈 스튜디오 서울 잠실점에 'KT 10기가 아레나'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아프리카TV 오픈 스튜디오 내 일반석 중 10곳을 10기가 인터넷 전용 자리로 만들었다.


아프리카TV 오픈 스튜디오 잠실점은 약 250평 규모로 143석의 일반 PC와 80석의 배틀그라운드 전용 경기장을 갖췄다. 배틀그라운드와 e스포츠 리그를 송출할 수 있는 방송 시설과 옵저버, 중계석이 있다. 


인사이트사진 왼쪽부터 아프리카 서수길 대표와 KT 마케팅부문 유무선사업본부장 박현진 상무 / KT 


'아프리카 프릭스' 배틀그라운드팀 소속 최원표(제이든) 선수는 "게이머가 다수 몰려있어도 10기가 속도 덕분인지 지연 없이 원활한 플레이를 할 수 있었다"며 "화면 전환이 빨라 더욱 빠른 플레이가 가능했다"고 사전 테스트 참가 소감을 밝혔다.


10기가 인터넷은 메가(100MB) 인터넷 대비 속도가 100배 빠르다. 대용량 대역폭 제공이 필요한 초고해상도(UHD) 영상 서비스,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등 고품질 서비스를 기존보다 안정적으로 제공할 수 있다.


인사이트아프리카TV 오픈 스튜디오 서울 잠실점 / KT


KT는 오는 9월부터 이를 전국 광인프라 구간 중 55%에 우선 적용할 계획이다. 소비자는 메가, 2.5기가, 5기가, 10기가 가운데 선택해 사용할 수 있다.


이미 2016년부터 KT는 서울, 경기, 평창 등 일부 지역에서 10기가 인터넷 인프라를 구축해 시범서비스를 진행했다


KT에 따르면 올해 4월 KT 전체 인터넷 가입자 중 기가 인터넷 가입자(430만명)가 메가 KT인터넷 가입자(429만명)를 추월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