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11년 연속 '해양기술 박람회' 참가

인사이트사진 제공 = 포스코


[인사이트] 석태진 기자 = 포스코가 '세계 해양기술 콘퍼런스'에 11년 연속 참가해 글로벌 마케팅 경쟁력을 강화했다.


3일 포스코는 지난달 30일부터 진행된 '세계 해양기술 콘퍼런스'(OTC)에 참가해 에너지강재 및 가공기술에 대한 솔루션 마케팅 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포스코가 참여한 'OTC'는 지난 1969년에 처음 개최돼 올해로 50주년을 맞이했다.


'OTC'는 매년 전 세계 2천 500여 개의 기업이 참여해 해양플랜트 및 기자재 관련 업계에 대한 동향을 파악하고 신규 고객을 발굴하는 대표적인 해양기술 박람회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포스코 공식 홈페이지


전시부스를 마련한 포스코는 광폭 9% Ni 패널을 적용한 LNG 저장탱크와 극저온용 고망간강 적용 연료탱크가 탑재된 연료 추진선, 포스코 고강도 후판이 적용된 대구경 후육 용접강관과 강관 이음 부품인 피팅 등을 선보였다.


철강 소재부터 고객 제품까지 완결형 솔루션을 선보인 포스코는 관람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는 후문이다.


이와 함께 포스코는 'OTC'에 참석한 고객사와 공동으로 기술 미팅을 실시해 고객사의 신규 프로젝트 수주 활동에도 나섰다.


한편 포스코는 지난 2008년부터 매년 '세계 해양기술 콘퍼런스'에 참가해 고유의 고망간강 등 에너지강재 홍보를 강화하고 마케팅 네트워크를 강화해오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