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전자, 홈덱 전시회 참가…"말레이시아 시장 공략 나선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대우전자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대유그룹의 새로운 가족이 된 대우전자가 말레이시아 가전 시장에서 말레이시아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했다.


2일 대우전자는 현지시간으로 지난달 26일부터 29일까지 말레이시아 수도 쿠알라룸푸르 컨벤션 센터에서 진행된 홈 디자인 박람회 '홈덱(HOMEDEC Kuala Lumpur 2018)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이날 대우전자 및 계열사인 대유위니아 주요 제품을 앞세워 말레이시아 가전 시장을 공략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대우전자


대우전자는 현지 의상 자동 세탁 기능 '바틱 케어 세탁기' 와 동남아 음식 자동조리기능 '아얌고랭 복합오븐' 등 전략 가전 신제품으로 현지 언론 및 바이어들의 관심을 끌었다.


이와 함께 대유그룹 계열사인 대유위니아의 딤채쿡, 위니아 공기청정기 및 스포워셔 등 신제품을 함께 선보여 출품 라인업을 보다 확대했다.


지난 1994년 말레이시아 시장에 진출한 대우전자는 올해 브랜드 판매를 본격화한다는 방침이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대우전자


이를 위해 하버노만(Harvey Norman), 통행(Toong Heng), 원리빙(One Living) 등 말레이시아 주요 가전 유통 업체들과의 협력을 강화하고 라이온 마스(Lion Mas), HLK 등 신규 유통 채널을 확보하며 마케팅을 강화, 시장 지배력을 높여나갈 계획이다.


또 대유그룹 계열사인 대유위니아 제품군을 유통망에 새로이 선보이며 다음 달부터 본격적인 판매를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대우전자 김창중 말레이시아 법인장은 "현지특화 제품과 밀착 마케팅을 확대하여 브랜드 인지도 제고와 함께 말레이시아 시장을 선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