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G7 씽큐' 공개 D-2…방탄소년단 앞세워 흥행몰이 나선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LG전자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LG전자가 차기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G7 씽큐(ThinQ)' 공개 이틀 앞두고 손님 맞이에 이상 없도록 막바지 점검에 나섰다.


1일 LG전자는 서울 KTX 용산역에 제품 체험존 'LG G7 씽큐 스퀘어’를 설치하고 오는 3일 언론 대상 공개 행사를 열 예정이라고 밝혔다.


LG전자는 공개 행사가 끝난 다음날인 4일부터는 일반 고객들도 차기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G7 씽큐'를 체험해 볼 수 있도록 자리를 마련할 방침이다.


이번에 LG전자가 야심차게 준비 중인 'LG G7 씽큐 스퀘어'는 신제품에 탑재된 새로운 기능들을 고객들이 꼼꼼히 체험해보고 비교해 볼 수 있도록 'LG G7 씽큐' 100여대를 배치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LG전자


체험존에는 디스플레이, 카메라, 오디오 기능별 체험존으로 구성됐으며 'LG G7 씽큐'와 LG 스마트 가전을 더욱 쉽고 편리하게 연동하고 제어할 수 있는 기술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공간도 마련된다.


하지만 현재 'LG G7 씽큐 스퀘어'는 공개 시점까지는 안이 보이지 않도록 높이 2.5m의 검은색 벽을 설치한 상태다.


대신 입구에는 가로 3.4m, 세로 2m 크기의 대형 사이니지를 설치해 신제품 티징 광고 영상과 'LG G7 씽큐' 글로벌 광고 모델인 방탄소년단의 인사 영상을 상영 중이다.


LG전자는 4일부터 용산역을 비롯해 전국 40여 곳에서 'LG G7 씽큐 스퀘어'를 운영하며 고객들이 쉽게 신제품을 체험해 볼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LG전자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