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기가지니에 "고마워" 말하면 무연고 어린이 위한 기부금 적립된다

인사이트KT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KT가 목소리만으로 어려운 환경의 어린이를 돕는 기부 캠페인을 진행한다. KT의 인공지능 스피커 기가지니를 활용한 이번 캠페인은 "고마워"라고 말하는 것만으로 기부에 참여할 수 있다.


30일 KT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함께 기가지니를 활용한 AI 기부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5월 4~30일 27일간 계속되는 이번 캠페인은 기가지니에게 "고마워"라고 말할 때마다 일정액을 KT에서 적립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KT가 기가지니 이용자들의 "고마워"를 수합해 기부금을 적립하고, 캠페인 기간에 목표에 도달하면 무연고 어린이 100명에게 기부금을 지원한다. 캠페인 참가자 수는 TV 화면에서 실시간 확인이 가능하다.


인사이트KT


KT는 이번 캠페인이 AI 기기의 음성인식 기능을 활용한 만큼 새로운 기부문화를 만드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가지니 이용자들의 캠페인 참여를 이끌기 위해 개그맨 이홍렬과 박명수, 아나운서 김경란, 인기 캐릭터 핑크퐁의 목소리로 "고마워"에 대한 답변 메시지를 전한다.


KT그룹 IT 서포터즈도 기가지니를 활용해 어려운 환경의 어린이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는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IT 서포터즈들은 5월 한달 동안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협력시설 성심모자원, 동두천아동센터 등 5개 무연고아동 복지시설을 찾아 기가지니 놀이체험을 제공한다. 


인사이트KT


이번 프로그램은 기가지니의 다양한 게임 콘텐츠에 가상현실(VR) 솔루션을 접목한 만큼 어린이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사할 것으로 예상된다.


KT AI사업단장 김채희 상무는 "사람을 위한 혁신기술을 추구하는 KT는 인공지능도 결국 사람을 위한 기술이어야 한다는 생각으로 이번 캠페인을 준비했다"며 "이번 캠페인이 어려운 환경의 어린이들을 돌아보고, 목소리만으로 간편히 기부에 참여할 수 있는 문화가 조성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