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IoT 탑재한 '디오스 전기레인지' 신제품 출시

인사이트사진제공 = LG전자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LG전자가 IoT 기능을 탑재한 신제품 '디오스 전기레인지'를 출시하며 스마트홈 생태계 확장에 팔을 걷고 나섰다.


30일 LG전자는 IoT 기능을 탑재한 'LG 디오스 하이브리드 전기레인지' 신제품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LG 디오스 하이브리드 전기레인지'는 무선인터넷(Wi-Fi)를 탑재해 사용자가 스마트폰을 통해 제품의 사용 상태를 모니터링하거나 원격으로 제어할 수 있다.


사용자는 거실이나 집 밖에서도 스마트폰의 '스마트씽큐(SmartThinQ)' 앱으로 손쉽게 화구의 상태를 확인하고 화구를 끄거나 출력을 낮출 수 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LG전자


또한 화구를 잘 껐는지 기억이 나지 않는 경우에도 집으로 다시 돌아가지 않고도 스마트폰으로 화구의 상태를 확인하고 화구를 끌 수 있다.


'LG 디오스 하이브리드 전기레인지'는 인덕션 버너 2구와 하이라이트 버너 1구를 탑재해 사용자가 조리 방법, 조리용기 종류 등에 따라 원하는 버너를 선택해 요리할 수 있다.


특히 인덕션 화구는 전기 공사를 하지 않아도 최대 3,000와트(W)의 고화력을 낼 수 있고 열 전달 효율이 높아 동급 화력의 가스레인지보다 요리시간이 57% 단축된다.


뿐만 아니라 온도 감지 센서를 탑재해 일정 온도 이상이 되면 스스로 출력을 조절하는 '2중 과열방지시스템'을 적용해 안전성을 한층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이외 상판에 독일의 유명 특수유리 제조업체 '쇼트(SCHOTT)'사의 블랙 세라믹 글라스 소재를 적용, 강한 내구성과 세련된 디자인을 동시에 갖췄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LG전자


LG전자는 이처럼 와이드존 인덕션 전기레인지, 와이드형 하이브리드 전기레인지 등 차별화된 기능을 탑재한 프리미엄 전기레인지 라인업을 지속 확대하고 있다. 


유명 요리연구가 백종원이 모델로 출연한 TV 광고를 시작하며 국내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LG 디오스 전기레인지' 알리기에 나섰다.


한편 LG전자는 올해 출시하는 전기레인지 신제품 전체에 IoT 기능을 탑재한다는 계획이다.


LG전자 H&A사업본부 키친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 박영일 부사장은 "뛰어난 성능과 안전성은 물론, IoT 기반의 혁신적인 사용 편의성까지 갖춘 프리미엄 주방가전을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