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전자, 5대 편의점에 7년 연속 상업용 전자레인지 공급

인사이트사진제공 = 대우전자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대우전자가 국내 5대 편의점에 7년 연속 전자레인지를 공급하며 제품 신뢰도를 한층 향상시켰다.


25일 대우전자는 CU, GS25, 세븐일레븐, 미니스톱, 이마트24 등 국내 5대 편의점과 상업용 전자레인지 공급 계약 연장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대우전자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34리터 상업용 전자레인지를 출시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대우전자


이는 편의점 내 음식조리용 제품으로 지난 2011년부터 국내 주요 편의점과 공급계약을 맺어 왔다.


이번 계약 연장을 통해 대우전자는 7년 연속으로 상업용 전자레인지 시장에서 존재감을 확고히 하게 됐다.


대우전자의 34L 상업용 전자레인지는 최대 출력이 1000W로 조리시간이 일반 가정용 전자레인지에 대비 2배 빠르고, 내부 실용면적이 최대 1.8배 넓어 부피가 큰 요리도 쉽게 조리가 가능하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대우전자


특히 견고하고 세련된 스테인리스 소재를 채용해 그 내구성을 인정받았다.


지난 2011년 첫 편의점 공급 계약 이후 누적 10만대를 공급하였고 7년 연속 상업용 전자레인지 시장 내 부동의 점유율 1위를 지키고 있다.


국내 편의점뿐만 아니라 레스토랑, 호텔, 주유소, 병원, 학교 등 대용량 제품을 필요로 하는 업소를 중심으로 판매되고 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대우전자


해당 제품은 미국, 독일, 영국 시장을 중심으로 해외시장 수출을 진행, 지난해 누적판매 50만대를 돌파했다.


대우전자 관계자는 "7년 연속 5대 편의점 전자레인지 공급을 통해 상업용 전자레인지 시장에서 품질력을 인정받게 되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품질 강화와 제품 다변화를 통해 상업용 전자레인지 시장을 리드해 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대우전자


한편 대우전자는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전자레인지 특화 제품을 출시해 틈새 시장을 공략했다.


이는 지난해에만 410만대 판매를 기록하며 글로벌 전자레인지 시장에서 입지를 굳건히 다지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