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민, 음악 재생 가능한 러닝워치 '포러너 645 뮤직' 출시

인사이트사진제공 = 가민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GPS 전문 업체인 가민이 언제든지 음악을 들을 수 있는 GPS 러닝 워치를 출시했다.


23일 가민은 음악 저장 및 재생이 가능한 GPS 러닝 워치 '포러너 645 뮤직(Forerunner 645 Music)'을 출시했다고 발표했다.


최대 500곡까지 수록이 가능한 포러너 645 뮤직은 가민 웨어러블 최초로 음악 재생이 가능한 러닝 워치다.


이는 휴대폰을 몸에 지니고 있지 않아도 음악을 들으면서 운동을 자유롭게 즐길 수 있는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가민


그동안 러닝 등 운동을 하면서 음악을 즐기기 위해선 스마트폰이나 MP3 등 음악 재생을 위한 기기를 별도로 몸에 지녀야 했지만 이 같은 번거로움을 없앤 것이다.


기존에 출시되던 스포티한 디자인의 포러너 시리즈에 정교함과 세련미를 배가시킨 포러너 645 뮤직은 포러너 시리즈 중 최초로 본체에 내구성이 뛰어난 스테인레스 스틸을 적용하고 가독성이 우수한 올웨이즈온 가민 크로마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


일반 러닝 동호인들은 물론 전문적인 운동선수들도 체계적인 훈련에 활용할 수 있도록 최신 운동역학을 접목한 기능들도 한층 더 강화됐다.


24/7 작동하는 내장 심박 수 측정 센서와 퍼스트비트(Firstbeat) 앱을 활용하면 이전 운동기록 및 체력 수준을 자동으로 평가해 현재 생산적인 훈련을 하고 있는지, 혹은 무리한 운동을 하고 있는지 파악이 가능해 훈련량 및 강도를 효율적으로 조절하고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해준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가민


미리 다운로드 받은 운동 코스를 시계 화면에서 보며 간단한 인터벌 운동 및 고강도 트레이닝을 따라 할 수도 있다.


포러너 645 뮤직과 호환되는 러닝 다이나믹 포드(Running Dynamics Pod)를 허리춤에 착용할 경우 가슴 스트랩 없이도 케이던스, 지면 접촉 시간, 보폭 등의 다양한 측정이 가능하다.


스마트폰과 연결시킬 경우 수신되는 전화, 문자, 소셜미디어 알람 등을 손목에서 바로 확인할 수 있으며 무료 온라인 피트니스 커뮤니티 앱인 가민 커넥트에 활동 정보가 자동으로 업로드된다.


유저는 앱을 통해 운동 기록 및 성과 분석, 수면 패턴 모니터링은 물론 친구와 선의의 경쟁을 통한 가상 배지 획득 등의 동기부여가 되는 다양한 기능들을 즐길 수 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가민


또 가민 커넥트 IQ 스토어를 통해 무료 시계 화면, 위젯, 데이터 필드, 앱 등을 다운로드 받아 개성 넘치는 맞춤형 스마트워치로 착용할 수 있다.


포러너 645 뮤직은 5ATM(50미터)의 방수 등급을 갖춰 수영을 즐기는 유저도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다.


수영거리, 페이스, 스트로크 횟수, 소모된 칼로리 등의 다양한 정보 제공은 물론 스트로크 유형(자유영, 배영, 평영, 접영) 감지까지 가능하다.


우수한 배터리 수명을 자랑해 스마트워치 모드에서 최대 7일, GPS 모드에서 최대 14시간, GPS 모드에서 음악 재생을 할 경우 최대 5시간 동안 사용 가능하다.


해당 제품은 진홍색과 블랙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됐다. 가민 브랜드숍 및 공식 대리점에서 구매 가능하며, 권장소비자가격은 59만 9천원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