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첨단 제품'으로 중국 시장 놀라게 한 LG화학

인사이트사진 제공 = LG화학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LG화학이 중국 시장 선점에 나선다.


22일 LG화학은 오는 24일부터 나흘간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차이나플라스 2018'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32회째를 맞은 차이나플라스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플라스틱 및 고무 산업 전시회다.


LG화학은 400㎡ 규모의 부스를 마련해 기초소재 제품·배터리·수처리 분리막 등 첨단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LG화학


이번 박람회에서 LG화학은 실질적인 고객 유치를 위해 관람에 다양한 편의성을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LG화학은 올해 처음으로 모바일 사이트 '차이나플라스'를 운영, 각 섹션과 제품의 상세한 정보를 제공한다.


고객 미팅 라운지도 2층까지 확대해 지난해 대비 상담 공간을 1.5배가량 늘렸다.


부스 한가운데에는 자동차 부품 소재 기술이 집약된 미래형 자동차 실물모형을 전시하고, 대형 스크린으로 자동차 부품 소재를 상시 소개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차이나플라스 2018'에는 LG화학을 비롯해 SK종합화학, SK케미칼 등이 참석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