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가 야심차게 내놓은 방부제 없는 일회용 인공눈물

인사이트GC녹십자


[인사이트] 석태진 기자 = GC녹십자가 안구건조증 환자들을 위한 일회용 인공눈물을 새로 내놓았다.


20일 GC녹십자는 일회용 인공눈물 '아이포레'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해당 제품은 최악의 미세먼지로 인해 안구건조증을 호소하는 소비자들의 걱정을 덜어줄 제품이다.


'아이포레'는 뛰어난 보습효과를 지닌 '트레할로스'가 함유돼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GC녹십자


'트레할로스' 성분으로 인해 소비자들은 장시간 뛰어난 보습효과를 누릴 수 있다.


또한 눈에 점성을 높이는 '히알루론산'도 함유돼 눈의 부드러운 활동을 도와줄 예정이다.


방부제도 들어있지 않아 렌즈를 착용했을 때 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


GC녹십자 관계자는 "'아이포레'는 오염된 공기, 에어컨, 장시간 컴퓨터 작업 등으로 인한 눈의 건조나 피로에 효과적인 제품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GC녹십자의 '아이포레'는 일반의약품으로 가까운 약국에서 구입할 수 있다.


인사이트GC녹십자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