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평창 패럴림픽 장애인 관람객 위해 차량·휠체어 기증

인사이트하나금융그룹


[인사이트] 황효정 기자 = 하나금융그룹이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의 장애인들을 위한 이동 편의 차량 및 휠체어를 기증했다.


8일 하나금융그룹은 평창 패럴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희망하며 대한장애인체육회에 장애인 관람객 전용 차량과 휠체어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5일 하나금융그룹은 패럴림픽 국가대표를 위해 후원금을 전달했다.


이 자리에서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은 경기장을 찾는 장애인 관람객들의 이동 차량이 부족하다는 이야기를 전해 듣고 차량 및 휠체어 지원을 약속했다.


약속대로 기증된 차량은 장애인들이 편리하게 승하차를 할 수 있도록 특수 장치가 설치된 프리미엄 차량이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이동 편의 차량은 패럴림픽 기간 장애인 관람객들이 불편함 없이 경기장까지 이동할 수 있도록 운행될 예정이다.


또한 함께 전달된 휠체어는 초경량으로 제작돼 경기장 현장에서 유용하게 사용될 것으로 보인다.


이렇듯 하나금융그룹은 평창 패럴림픽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최근에는 패럴림픽 국가대표들을 위해 발전기금 10억원을 기부하기도 했다. 여기에 추가로 10억원을 더 지원할 예정이다.


하나금융그룹 김 회장은 "장애인들이 희망을 꿈꿀 수 있는 사회 분위기 조성을 위해 일조하겠다"고 전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황효정 기자 hyoj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