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1Q Transfer' 서비스 필리핀 전 지역으로 확대

인사이트사진 제공 = KEB하나은행


[인사이트] 강동극 기자 = KEB하나은행이 필리핀 일부 지역에 한정돼 있던 초간편 해외송금 서비스를 필리핀 전역으로 넓혔다.


8일 오전 KEB하나은행은 지난 7일 초간편 해외송금 서비스 '1Q Transfer'의 필리핀 서비스 지역을 필리핀 전역으로 확대했다고 밝혔다.


하나은행이 운용하고 있는 '1Q Transfer'는 현재 전 세계 80여 개 국가에서 이용할 수 있는 해외 송금서비스다.


수취인의 휴대폰 번호로 송금하면 송금 도착 문자를 받은 수취인이 수취방법을 선택해 송금액을 수령하는 식이다.


인사이트연합뉴스


필리핀은 지난 2016년 2월 '1Q Transfer' 서비스가 가장 먼저 도입된 국가다.


당시 하나은행은 현지 송금 전문수취 점유율 1위 업체인 세부아나(Cebuana)와 시스템 연계를 구축해 필리핀 현지 은행이나 세부아나 지점 중 원하는 곳에서 송금액을 수령할 수 있도록 했다.


여기에 더해 지난 7일 현지 송금 전문수취 점유율 2위 업체 모니크 륄리에(M.Lhuillier)와도 시스템 연계를 구축하며 선택의 폭을 넓혔다.


이에 따라 수취인은 필리핀 전역에 자리 잡은 4천여 개의 송금 수취전문업체를 통해 자유롭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인사이트연합뉴스


KEB하나은행 관계자는 "필리핀뿐만 아니라 세계적인 유력 기관 및 회사들과 다양한 형태의 업무 제휴를 계속 추진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1Q Transfer' 외에도 글로벌 핀테크 서비스 영역의 확대를 통해 미래금융의 혁신을 주도해 나가겠다"며 포부를 덧붙였다.


강동극 기자 donggeuk@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