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국내 맥주 공장 매각 검토 중단"

인사이트하이트진로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하이트진로는 맥주 부문 생산 효율화를 위해 지난해부터 추진하던 맥주 공장 매각 검토를 중단한다.


7일 하이트진로는 자율 공시를 통해 지난해 9월부터 추진해왔던 국내 맥주 공장 1곳 매각 검토를 중단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하이트진로 측은 "하이트진로가 지역 대표기업으로 남길 원하는 지역 여론을 수렴해 공장 매각 대신 소주 생산라인 확대로 공장 효율화 계획을 대체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마산 맥주 공장 일부 라인에 대한 소주 생산 라인 전환은 공장 효율화와 함께 최근 소주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영남지역에서의 시장환경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기 위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하이트진로는 맥주 부문 실적부진과 공장가동률 하락이 지속되는 등 위기를 극복할 돌파구를 찾기 위한 방안으로 맥주 공장 1곳 매각을 검토해왔다.


하이트진로는 3개 맥주 공장인 강원과 전주 마산 중 한 곳을 올해 상반기까지 매각할 계획이었으나 지역 여론을 적극 수렴해 매각 검토를 중단하게 됐다.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