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그룹, 스위스 WinGD사와 선박엔진 진단 기능 고도화 협약 맺었다

인사이트현대중공업그룹 공식 홈페이지


[인사이트] 김희선 기자 = 현대중공업그룹이 스위스 WinGD사와 MOU를 통해 한층 강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지난 1일 현대중공업그룹은 최근 스위스 빈터투어 가스앤디젤(WinGD)사와 선박엔진 진단 기능 고도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현대중공업과 계열사 현대일렉트릭이 개발한 통합스마트선박솔루션 ISS(INTEGRICT-Smart ship Solution)와 WinGD사가 개발한 엔진 진단시스템(EDS)·엔진 데이터수집장치(DCM)가 연계된다.


이를 통해 선박엔진에 대한 모니터링과 고장진단, 원격 서비스 지원 등도 강화된다.


인사이트현대중공업그룹 공식 홈페이지


이 서비스로 선주들은 항해사의 숙련도와 경험 등 개인차에 따라 달라질 수 있는 운항법을 표준화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특히 현대중공업그룹은 운항에 가장 핵심적인 엔진 관련 정보를 실시간으로 감시·분석·진단함으로써 한층 더 경제적이고 안전한 운항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현대중공업그룹 역시 최근 주목받는 '스마트 해운'과 국제해사기구(IMO)가 오는 2020년부터 도입하는 '이네비게이션'(e-Navigation)에 대응할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게 된다.


현대중공업 관계자는 "전 세계적으로 스마트 선박 수요가 증가하는 가운데 엔진에 대한 데이터 고도화는 스마트십솔루션의 경쟁력을 한층 더 높여 영업력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중공업그룹 선박 서비스 부문 계열사인 현대글로벌서비스는 이와 관련해 엔진 진단기술 고도화에 따른 예방 정비 등 애프터서비스 관련 사업영역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연합뉴스


김희선 기자 heese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