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애국 캠페인으로 인도 사로잡았다

인사이트LG전자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LG전자가 애국 캠페인으로 인도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6일 LG전자는 지난 1월부터 인도에서 군인들에게 응원을 보내는 '카르살람(경례한다는 뜻의 힌디어) 캠페인'을 진행,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LG전자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군인들에게 영상으로 응원 메시지를 보내는 이벤트를 마련했다.


다양한 장소에서 "군인들이 있기에 인도 시민들이 365일 안전하게 지낼 수 있어요"라고 외치는 시민들의 모습을 촬영했다.


인사이트LG전자


현재까지 85,000여 명의 시민이 영상 메시지를 남겼으며, 세상에서 가장 긴 응원 영상을 제작해 기네스에도 도전할 계획이다.


LG전자는 또 올해 인도 헌법이 제정 69주년을 기념하며 인도 국경수비대와 함께 국가 유공자, 유족 등 69가구를 선정해 냉장고, 세탁기, 정수기, 오디오, 스마트폰 등 5개 제품을 내달 전달할 예정이다.


지난해의 경우 LG전자는 유통 매장을 찾은 인도 고객들을 대상으로 군인들에게 보내는 응원 메모를 작성하는 이벤트를 마련한 바 있다.


응원 메시지가 담긴 메모지 11만 4741장을 이어 붙여 8,338m를 기록해 기네스 인증을 받기도 했다.


인사이트LG전자


LG전자 인도법인의 매출은 지난해 약 20억 불 규모로 1997년 진출 첫해와 비교하면 60배 가까이 성장했다.


임직원 수는 같은 기간 동안 400여 명에서 현재 3,400여 명으로 8배 이상 늘었으며, 임직원 99% 이상이 현지인일 정도로 인도의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LG전자 인도법 인장 측은 "인도는 애국심이 강하고 군인에 대한 예우를 중시하는 나라"라며 "문화에 대한 이해와 공감을 바탕으로 한 현지 마케팅으로 인도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이라고 전했다.


김소연 기자 soye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