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오츠카, '창립 39주년' 기념식 개최…'혁신·목표·품질' 강조

인사이트동아오츠카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올해 창립 39주년을 맞이하는 동아오츠카가 창립기념식을 개최하고 임직원들의 한마음 다짐의 시간을 가졌다.


6일 동아오츠카는 전날인 5일 서울 용신동 본사 신관에서 '제39회 창립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창립 39주년을 맞은 동아오츠카는 포카리스웨트를 비롯한 오로나민C, 데미소다, 오란씨, 데자와 등 베스트셀링 브랜드를 성공시키며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특히 포카리스웨트 30주년을 맞은 지난해에는 브랜드 매출뿐만 아니라 기업 전체 매출 약 2800억원을 기록하며 3년 연속 매출초과 달성의 기록을 세웠다.


이날 기념식에는 양동영 대표이사 사장을 포함한 120여명의 임직원들이 참석해 진행됐으며, 목표달성을 위한 다짐의 시간을 가졌다.


양동영 대표이사 사장은 기념사를 통해 "대내외적으로 급변하는 환경이지만 각자의 위치에서 능동적으로 본인의 목표를 수립하고 모든 역량을 집중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제품의 품질은 그 무엇과도 타협하지 않으니 기본과 원칙에 충실하자"고 거듭 강조했다.


양동영 사장은 또 "기업의 지속 성장을 위해서는 혁신과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는 도전정신, 그리고 일과 가정의 균형 있는 삶이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창립기념식에서 동아오츠카는 임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는 취지로 장기근속자 총 37명을 선정하고 상금과 해외연수권 등을 포상했다.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