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해양, 원유 운반선 3척 수주하며 누적 수주액 '1조원' 돌파

인사이트대우조선해양


[인사이트] 김희선 기자 = 올해 유럽 선주로부터 초대형 원유 운반선 3척을 수주한 대우조선해양이 주목받고 있다.


28일 대우조선해양은 유럽 선주로부터 초대형 원유 운반선(VLCC) 3척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수주한 30만 톤 급 초대형 원유 운반선은 길이 336미터, 너비 60미터 규모다.


해당 선박은 2020년 상반기까지 선주 측에 인도될 예정으로 옥포조선소에서 건조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대우조선해양


이 선박은 국제해사기구(IMO)의 환경규제 기준에 충족하는 친환경 선박으로 고효율 엔진과 최신 연료절감 기술 등 대우조선해양의 최신 기술이 적용된다는 점이 특징이다.


대우조선해양은 올해 LNG 운반선 4척, 초대형 원유 운반선 3척, 특수선 1척 등 총 8척의 선박을 수주했다.


이는 약 10.2억달러(한화 약 1조 1천억원) 상당으로 올해 누적 수주금액 1조원을 돌파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연합뉴스


김희선 기자 heese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