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천당제약,유럽에 1,400억원 규모의 녹내장 치료제 수출 계약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연합뉴스TV


[인사이트] 김희선 기자 = 안과용제 전문 기업 삼천당제약이 개발한 녹내장 치료제가 10년간 유럽에 공급될 예정이다.


지난 26일 삼천당제약은 독일 안과전문 제약사 '옴니비전'(OMNIVISION)사와 개량신약 일회용 녹내장 치료제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독일 옴니비전 사는 안과용 의약품 시장에 집중하고 있는 기업으로, 현재 독일 제네릭(ETC) 점안제 1위 업체로 알려져 있다.


삼천당제약은 이번 계약을 통해 제품 등록 예상 시점인 2019년부터 10년간 치료제를 공급할 예정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연합뉴스


이번 계약은 제품 허가를 전제로 하는 조건부 계약으로, 계약 품목은 총 4종이다.


4종의 계약품목은 녹내장 점안제 특성상 장기간 약물을 사용해야 하는 환자들을 고려해 안구에 부정적 영향을 줄 수 있는 보존제를 제거하여 일회용으로 개발됐다.


삼천당제약은 옴니비전에 연간 약 9,000만 개의 제품을 완제품 형태로 공급할 방침이다.


해당 제약사는 제품의 원활한 공급을 위해 자회사인 디에이치피코리아와 유럽 내 일회용 전문 의약품 위탁생산업체(CMO) 두 곳을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또한 이번에 개발된 제품을 중국 및 미국 등 다른 지역의 여러 회사들과 추가 계약 하기 위해 협상 중인 것으로 파악됐다.


회사 관계자 등에 따르면 이번 계약은 국내 제약사가 녹내장 개량신약을 개발하여 수출하는 첫 케이스다.


삼천당제약은 이번 계약으로 유럽 일부 국가에 한정돼 수출하던 한계를 뛰어넘어 전체 EU 회원국(28개 국가)으로 진출함으로써 약 7조원의 점안제 시장에 진입할 수 있는 초석을 다졌다.


한편 미국과 유럽 수출을 목표로 점안제 부분 제조·품질관리 기준 인증을 동시에 진행한 회사는 국내에서 삼천당제약이 유일하다.


인사이트연합뉴스


김희선 기자 heese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