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블록체인' 적용한 BC카드 전자문서 관리체계 도입

인사이트KT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KT가 블록체인(공공 거래 장부)을 활용한 차세대 전자문서 관리시스템을 도입한다.


26일 KT는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전자문서 데이터를 무제한으로 저장할 수 있는 관리시스템을 BC카드에 적용한다고 밝혔다. 


새 시스템의 도입으로, BC카드는 가맹점 계약서 및 증빙 자료를 비롯한 모든 전자문서를 용량과 형식에 상관없이 블록체인 기반으로 저장할 수 있게 됐다.


각각의 데이터는 실시간 병렬 처리 후 고속으로 암호화된다. 전자문서 관리 영역에서 업무 구비서류 관리, 권한 정보 관리, 심사자 분배 등의 과정도 자동화된다.


이에 따라 처리시간 및 관리비용이 줄어들어 더 편하고 경제적인 시스템을 갖추게 되었으며, 개인정보 보안 또한 강화됐다.


인사이트KT


하루에도 수백만 건씩 생성되는 카드결제 전자서명 이미지들은 전자거래법상 금융사가 5년간 보관해야 해 서버 구축과 관리 비용이 상당했다.


하지만 BC카드는 전자서명 이미지를 KT 블록체인에 분산 저장하고 관리하여 서버 사용 용량은 80%까지, 파일 저장 시간은 70%까지 줄였다.


이번 전자문서 관리시스템에 적용된 KT 블록체인은 오픈소스 기반의 KT 자체 블록체인 기술이다. 현재 관련 특허를 출원하고 파트너사를 늘려 관련 생태계를 넓히는 데 주력하고 있다.


KT 측은 "이번 BC카드 상용은 블록체인의 핵심 기술을 바탕으로 대용량 전자문서관리에 적용한 성공적 사례로 볼 수 있다"며 "앞으로도 미디어 콘텐츠, 의료 데이터, 무역 데이터, 공공 데이터 유통 등 다양한 기업 ICT 분야로 KT 블록체인 적용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김소연 기자 soye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