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대구은행, 소기업·소상공인 위한 '금융지원' 협약 체결

인사이트DGB대구은행


[인사이트] 진민경 기자 = DGB대구은행이 소상공인 금융지원을 위해 적극적으로 나섰다.


26일 DGB 대구은행은 지난 23일 대구광역시, 대구신용보증재단과 '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청년 창업과 일자리 창출을 활성화하고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소기업·소상공인들의 경영 악화를 완화시켜주기 위한 취지로 체결됐다.


인사이트연합뉴스


협약을 위해 대구은행은 대구신용보증재단에 20억 원을 특별 출연한다.


대구광역시와 대구신용보증재단은 300억 원의 보증을 지원하게 된다.


보증 지원 시 대구시 경영안전자금 등과 연계해 대출금리의 1.3~2.4%(추가지원율 포함 시)를 1년간 보전한다.


보증비율을 늘리고, 보증료율을 0.9%로 고정해 0.3%~0.6%의 우대감면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향후 대구은행이 대구신용보증재단에 출연하는 20억 원의 특별출연금을 재원으로 대구광역시와 대구신용보증재단에서 소기업·소상공인 등에 신용 보증하게 된다.


대구은행은 업체당 2억 원 이내에서 대출을 취급한다. 대구광역시는 이자 및 보증료를 지원해 지역 내 소기업·소상공인에 대한 금융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대구은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 대표은행의 소임을 다해 지역민을 위한 다양한 금융정책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진민경 기자 minkyeo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