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임직원 자녀 1,500여 명에 '입학 선물'

인사이트LG디스플레이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LG디스플레이가 임직원 자녀에게 입학선물을 보냈다.


26일 LG디스플레이는 초등학교 입학을 앞둔 임직원 자녀 1,500여 명에게 한상범 LG디스플레이 부사장(CEO)의 축하 카드와 선물 세트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선물 세트는 미술용품과 책, 학용품 등 학교생활에 필요한 물품으로 구성됐다.


LG디스플레이는 '가화만사성'(家和萬事成 집안이 화목하면 모든 일이 잘 된다) 철학 속에 임신 축하 선물부터 가족 초청 행사, 고입 특강, 합격기원 수능 선물 등 생애주기에 기반을 둔 가족 돌봄 프로그램을 시행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이 덕분에 2012년엔 여성가족부가 주관한 '가족 친화 기업' 인증을 받았고 2016년엔 한국능률협회 인증원에서 3년 연속 '가족 친화경영대상'을 받은 바 있다.


2011년부터 계속된 이번 프로그램 역시 자녀 교육기에 있는 임직원이 일과 삶의 균형을 유지하고 즐거운 직장 생활을 할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다.


실제로 초등학교 입학하는 자녀를 둔 LG디스플레이의 한 임직원은 "퇴근하고 집에 들어서자마자 아이가 선물 자랑을 하며 무척 행복해했다"며 "가족들이 '아빠 회사 최고'라고 얘기하니 일상에 활력이 생겼다"고 전했다.


한 부사장의 친근한 격려 메시지가 담긴 카드를 함께 받은 자녀들은 직접 '한상범 아저씨'에게 감사 편지를 보내기도 했다.


이에 LG디스플레이 경영진은 "가정이 행복하면 임직원이 업무에 더 몰입할 수 있어 더 큰 성과를 올릴 수 있다"며 "회사와 임직원, 가정이 함께 행복할 수 있는 정책을 지속해서 펼치겠다"고 강조했다.


김소연 기자 soye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