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앞두고 소외 이웃 위해 8천400만원 상당 제품 기부한 롯데제과

인사이트롯데제과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롯데제과가 민족 대명절인 설 연휴를 앞두고 소외된 이웃과 온정을 나누기 위해 제품지원 활동을 벌였다.


2일 롯데제과는 독거노인 돕기 행사를 실시하는 한국헬프에이지에 약 4천 500만원 상당의 제품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롯데제과는 또 노숙자와 불우 이웃 돕기에 나선 한국새생명복지재단에도 약 3 천900만원 상당의 제품을 기부하는 등 소외 이웃을 위해 총 8천 400만원 상당 제품을 기부했다.


그동안 롯데제과는 '맛있는 나눔, 따뜻한 세상'이라는 슬로건 아래 여러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왔다.


사회복지단체에 제품을 기부해 왔으며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무료치과진료 및 구강보건교육 등을 전개하는 '닥터 자일리톨버스가 간다' 캠페인을 진행했다.


또한 놀이공간과 학습공간이 부족한 농어촌 지역 아이들을 위해 '스위트홈' 5호점을 건립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이런 적극적인 사회공헌 활동으로 롯데제과는 지난해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롯데제과는 앞으로도 각종 복지기관 및 사회복지단체를 지원하여 따뜻한 나눔 활동을 꾸준히 전개해나갈 계획이다.


올해 43살 맞은 롯데제과 '가나 초콜릿' 누적 매출 1조원 돌파국내 최장수 '국민 초콜릿' 롯데제과 가나 초콜릿의 누적 매출이 1조원을 돌파했다.


껌 종이에 예술 감각을 입힌 '아트 메시지껌' 출시한 롯데제과롯데제과가 껌 종이에 감각적인 예술을 입힌 이른바 '아트 메시지껌'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