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0억 돌파"···3년 연속 매출 신장 기록한 동아오츠카 '오로나민C'

인사이트동아오츠카


[인사이트] 백다니엘 기자 = 동아오츠카의 오로나민C가 매출 기록을 세워나가고 있다.


25일 동아오츠카는 자사 제품 오로나민C가 지난해 매출 300억을 돌파하며 3년 연속 매출 신장의 기록을 세웠다고 밝혔다.


2015년 2월 출시된 오로나민C는 첫해 매출 100억원을 넘어서며 주목을 받았다.


이어 2016년 매출 200억 원을 기록, 지난해 300억원을 넘어서며 올해 약 50% 신장률을 보였다.


인사이트동아쏘시오그룹


오로나민C의 안정적인 시장 진입에는 TV 광고와 광고노래(CM송), 광고모델 등을 활용한 바이럴 마케팅이 주로 작용했다.


동아오츠카는 제품 우수성을 강조한 홍보 활동이 실제 소비 창출로 이어졌다고 밝혔다.


지난해 오로나민C는 웹드라마 '오로나민C트콤-황제성, 이생기봐라', '오로나민C 생기발랄화투'등 오로나민C만의 감성을 녹여내 소비자 팬덤을 만들어갔다.


동아오츠카는 이 팬덤층을 공략해 식음료업계 최초로 팬클럽 창단식을 개최하는 등 탄탄한 소비층을 구축하고 있다.


한편 동아오츠카의 지난해 매출은 약 340억원으로 추정된다.  


동아오츠카, 신제품 '디앤카페' 출시…캔커피 시장 진출동아오츠카에서 뛰어난 가성비와 퀄리티를 갖춘 커피 신제품 '디앤카페' 2종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동아오츠카, 홍명보 자선축구 공식음료 '포카리스웨트' 후원동아오츠카는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개최된 홍명보 자선 축구경기에 포카리스웨트를 지원하는 등 공식 음료를 후원했다고 밝혔다.


백다니엘 기자 daniel@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